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20년 10월 24일, 토 7:37 am
[종교/문화] 연예/스포츠
 
옛날 드라마 감성 담은 정통 멜로극
MBC 수목극 '내가 가장 예뻤을 때', 형제의 애절한 로맨스 그려


▲ 드라마 '내가 가장 예뻤을 때' 포스터. ⓒ MBC

(올랜도=코리아위클리) 최정희 기자 = MBC TV 새 수목드라마 '내가 가장 예뻤을 때'는 첫사랑의 감성을 그려내며 가슴을 아련하게 만드는 정통 멜로극이다.

드라마는 그림 같은 풍경을 배경으로 미술 교생 선생님과 한 형제의 애절한 로맨스, 그리고 운명에 갇힌 한 여자를 그린다. 형제가 한 여자를 지켜주고 싶다. 그들은 동시에 한 여자를 사랑한다. 형은 동생의 첫사랑인 걸 알면서도 사랑에 빠져들고, 동생은 첫사랑을 형수로 맞이한다. 형이 사라지자 동생의 눌러둔 욕망이 요동치기 시작한다. 한 여자를 두고 위험천만한 사랑과 그릇된 욕망의 소용돌이, 그리고 운명의 수렁에 빠지게 되는 세 사람 .

형제가 한 여자를 두고 삼각관계에 빠지고 동생이 형의 아내를 사랑하는 이야기는 자극적으로 들린다. 그러나 연출을 맡은 오경훈 PD는 "불륜이 아니다"라고 제작발표회에서 강조했다. 오 PD는 드라마에서 미성년이었던 동생이 이룰 수 없었던 사랑을 다른 방식으로 끝까지 소중하게 간직한다고 전했다.

제작진이 1990∼2000년대 초에 나왔던 정통 멜로드라마를 지향하는 만큼 드라마는 옛날 감성과 함께 서정적인 분위기를 담을 예정이다.

미술 교생 선생님인 오예지역은 배우 임수향이 맡았다. 세라믹 아티스트를 꿈꾸는 미대생이다. 임수향은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과 '우아한 가'의 주인공역으로 인기를 끌었고, 이번 드라마를 통해 이전 작품들과는 다른 첫사랑의 이미지를 보여줄 예정이다.

배우 하석진은 불도저 같은 형 서진을 연기한다. 카 레이서로 자유로운 영혼의 서진은 사랑의 감정을 숨김없이 표현하고 고백하는 당당함으로 오예지의 사랑을 쟁취한다. 오예지와 결혼까지 하게 됐지만 예상치 못한 사고로 그녀의 곁은 떠나게 된다.

배우 지수는 동생 서환 역을 맡았다. 장차 건축가가 되는 것이 꿈인 서환은 자신의 반 교생으로 들어온 오예지에게 첫눈에 반하게 되지만 고등학생 신분에 그저 마음만 숨기기에 급급하다.

배우 황승언은 서진의 옛 애인인 캐리정을 맡아 극의 4각 구도를 만든다.

한편 드라마는 2%대 시청률로 출발했다.
2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드라마 1회 시청률은 2.4%-2.9%로 집계됐다. 첫 회에서는 고등학생 서환이 교생 실습을 나온 오예지에게 첫눈에 반하는 모습이 중점적으로 그려졌다. 또 오예지의 내면의 아픔도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서진은 군을 제대한 뒤 자신의 드라이빙 슈트와 스톡 카를 바라보며 랠리 드라이버로서 질주에 대한 본능을 되새겼고, 이어 서킷에서 위험한 질주를 하며 동료들의 뜨거운 환대 속에 레이서로서 화려한 복귀를 알렸다.

드라마는 오예지에게는 어떠한 상처가 있었으며, 이를 묵묵히 견디며 살아왔음을 암시했다. 매일 밤 악몽에 시달리고 고모로부터 "주제를 알라. 네가 뭔데 남을 가르치냐. 학부형들이 가만히 있겠냐. 입장 바꿔 생각해보라. 너라면 너 같은 선생한테 배우고 싶은지"라는 악담을 듣는다. 급기야 고모는 오예지가 교생 실습하는 학교까지 찾아와 난동을 부리고 "경고하지 않았냐. 도망갈 생각하지 말고 평생 내 곁에서 살아라. 우리 식구 다 같이 빠져있는 지옥인데 혼자 빠져나가려 하냐"고 경고했다.

오예지의 마음 속 외로움과 고통을 간파한 서환과 서진. 그들은 각자의 방식으로 오예지를 위로하며 했다.

서환은 땡땡이치자는 말로 오예지와 계곡 데이트에 나섰고 설움에 북받쳐 눈물 흘리는 그를 위로했다. 자신을 걱정하는 서환의 따뜻한 진심을 알게 된 오예지는 직접 만든 꽃다발을 건네며 고마워했다.

서진은 동생 서환과는 다른 방식으로 오예지에게 직진했다. 무슨 일이 생기면 연락하라며 자신의 연락처를 알려주고, 잠 못 이루는 오예지를 위해 담장에 술을 놓고 갔다. 또 오예지의 손을 이끌고 무박 여행을 떠나는 등 색다른 경험으로 오예지의 마음에 스며들었다.

형이 오예지에게 호감을 보이는 것을 안 서환은 "우리 선생님 넘보지마"라며 경고했고, 서진은 오예지와 서환의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고 묘한 질투심과 경쟁심까지 느끼는 등 형제의 마음에 잔물결이 이는데... (인터넷 연예정보 참조)
 
 

올려짐: 2020년 8월 26일, 수 9:50 a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3973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koramtour.net
acuhealingdk.com
www.minsolaw.com
www.easybeautysalon.com/
www.umiwinterpark.com
www.metrocitybank.com/
www.RegalRealtyOrlando.com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ohmynews.com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www.saegilchurch.net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