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21년 9월 22일, 수 5:04 am
[교육/생활] 생활
 
가을단풍 스모키 마운틴서 누린다
플로리다와 비교적 가까워, 10-11월이 가장 절정

(올랜도) 최정희 기자 = 단풍의 계절 10월이다. 연중 푸르른 플로리다에서는 한국이나 미 북부지역과 같은 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곳은 거의 없다.

그러나 조지아주 경계만 도달해도 주위 풍경을 사뭇 다르다. 또 조지아주를 막 넘으면 미 동부 척추역할을 하고 있는 아팔라치안 산맥의 '마침표' 부분인 스모키 마운틴을 만나게 되고 본격적인 가을단풍에 몰입할 수 있다.


▲ 구름에 잠겨 있는 스모키 마운틴 국립공원 모습



스모키마운틴은 아팔라치안 산맥 끝자락

사실 미국에서도 가장 아름다운 드라이브 코스 중 하나인 '블루리지 파크웨이(Blue Ridge Parkway)' 코스는 남쪽의 스모키마운틴 국립공원서 시작돼 북쪽 버지니아주 쉐난도 국립공원에서 끝난다. 반대로 버지니아쪽에서 본다면 파크웨이는 쉐난도 국립공원에서 시작된다고 할 수 있다.

때문에 미 북부지역 주민들은 가을이 되면 쉐난도 국립공원으로 몰리고 남부지역은 스모키 마운틴 국립공원을 향한다.

양쪽을 비교해 본다면 루레이 동굴을 비롯해 쉐난도 동굴, 버클리온천 등 유명 장소들을 대거 포함하고 있는 북쪽 쉐난도 국립공원의 인기가 더할지도 모른다. 그러나 플로리다에서 가까운 스모키 마운틴은 인디언 마을 체로키를 끼고 있는데다 크고 작은 산과 골짜기가 어우러져 있어 가을 단풍구경으로 손색이 없는 지역이다.

인디언 마을과 게틀링버그시 방문도

조지아주를 막 지나치면 만나게 되는 스모키 마운틴어귀에는 체로키 인디언 마을이 자리잡고 있다. 이 지역에는 인디언 민속촌과 박물관등이 있으며 숙박시설이 있다.

또 체로키 마을에서 뉴파운드 갭 로드(Newfound Gap Road)를 타고 스모키 마운틴 정상에 올라갔다 반대편으로 내려가면 게틀링버그라는 관광마을이 자리잡고 있다.

게틀링버그에는 숙소와 쇼핑점들이 가득하며 밤만되면 시 전체가 형형색색 불빛을 발하고 관광객들로 넘쳐난다. 또 아담한 규모의 스키장도 있어 눈이 함빡 내리는 겨울철에도 관광객들로 붐빈다.

플로리다 '플랫 신드롬' 이 형형색색 흥분으로


▲ 중앙 굵은 선은 스모키 마운틴 국립공원 중앙을 중심점으로 남북을 잇는 뉴파운드 갭 로드

그러나 스모키 국립공원의 가을단풍 하이라이트는 산정상에서 사방 팔방으로 이어지는 하이킹 코스라 할 수 있다. 산 곳곳에 마련된 전망대에 차를 세워두고 꼬불꼬불 나 있는 트레일을 따라 지나노라면 울긋불긋 단풍색으로 온몸이 물든다. 또 졸졸 흐르는 시냇물의 소리와 가느다랗게 여기저기서 떨어지는 폭포들, 그리고 깊은 산의 묵직한 정기를 가을의 정취와 함께 즐길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야생동물이 출몰하는 초저녁에는 사슴은 물론 야생 칠면조 그리고 검은 곰도 발견할 수 있다. 스모키 마운틴 내에는 하이킹 코스, 댐, 말타는 장소, 캠핑장소들이 산재해 있다.

관광을 끝내고 돌아오는 길에 스모키 마운틴 남서쪽에서 시작되는 '블루리지 파크웨이(The Blue Ridge Parkway)' 를 잠시 타보는 것도 좋다.

이 파크웨이는 1935년에 공사가 시작돼 52년만에 완성된 산정 드라이브 코스로, 파크웨이 곳곳에 마련돼 있는 전망대에서 산 골짜기를 내려다 보면, 플로리다와 같은 평평한 지역 주민들이 안고 있는 '플랫(Flat·납짝) 신드롬' 이 형형색색 흥분으로 바뀌는 것을 느낄 수 있다.

미 동부 아팔라치안 산맥의 정취를 고스란히 느낄수 있는 파크웨이에는 캠핑, 피크닉, 하이킹 그리고 경관 구경을 위한 장소가 곳곳에 마련돼 있다. 또 파크웨이 곳곳에 폭포 구경이나 식사 그리고 인근도시로 빠져나갈 수 있는 출구를 표시해 두고 있다.

그러나 속도제한이 있고 구불구불한 드라이브 코스가 469마일이나 이어지므로 적당한 지역에서 다시 되돌아 나올 준비를 해야 한다.

스모키 마운틴 국립공원의 단풍절정은 10월에서 11월초까지이다. 또 이 시기를 놓치고 겨울문턱에 막 들어설때 방문하게 된다해도 물안개나 얼음꽃 등 시시때때로 산이 빚어내는 자연의 절경을 예기치 않게 맞닥뜨릴 수 있다.
 
 

올려짐: 2005년 10월 12일, 수 1:19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3973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3973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13</a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4</a
www.acuhealu.com
https://www.lotteplaza.com/
www.minsolaw.com
www.GoldenHourAcu.com/
www.easybeautysalon.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5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448
www.RegalRealtyOrlando.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6</a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3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2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0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1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744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341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ohmynews.com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www.saegilchurch.net
get FireFox
https://kornorms.korean.go.kr/m/m_exampleList.do
http://loanword.cs.pusan.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