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21년 6월 13일, 일 1:39 am
[한인사회] 플로리다 한인소식
 
코로나19에 따른 인종차별 혐오범죄 유의해야
주애틀랜타총영사관, 피해 전후 대처 방법 제공

(올랜도=코리아위클리) 박윤숙 기자 = 주애틀랜타총영사관(총영사 김영준)이 최근 한인을 포함한 아시안 이민자들을 대상으로 한 증오범죄나 인종차별 관련 유의사항을 전했다.

총영사관은 관할지역 내 치안관련 기관 등을 지속적으로 접촉하여 한인들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동포들 역시 조심할 것을 당부했다.

다음은 총영사관이 제공한 인종차별 혐오범죄 관련 유의사항이다.

우선 신체에 대한 공격, 욕설, 폭력 등의 범죄와 관련된 피해를 입은 경우에는 즉시 긴급전화 911로 연락하여 경찰의 도움을 받는다. 이 과정에서 만일 영어 구사가 어려운 경우, 911 상담원에게 한국어 통역서비스를 요청할 수 있다. 긴급하지 않은 상황의 경우에는 가까운 관할지역 경찰서에 신고한다.

신고방법 및 경찰관서 연락처 확인 등 도움이 필요한 경우에는 총영사관 긴급전화(404-295-2807)를 이용할 수 있다. 총영사관은 동포들에게 △ 현지 문화 준수 △ 과잉 대응 자제 △ 범행 현장 신속히 탈출 △ 인적 드문 곳 야간 외출을 자제하는 등 범죄피해에 노출되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미국에서는 지난해 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아시아계 미국인에 대한 증오범죄와 인종차별 행위가 부쩍 늘어나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미국 백악관은 5일 아시아계 미국인을 겨냥한 증오범죄가 늘어나는 것과 관련, 조 바이든 행정부는 이를 규탄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백악관 고위 관리들은 아시아계에 대한 괴롭힘과 폭력 증가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최근 아시아계 미국인과 태평양 섬 주민, 지역사회 지도자들과 화상 회의로 만나 의견을 청취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 법무부는 아시아계 미국인에 대한 증오범죄를 연방 차원에서 수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올려짐: 2021년 3월 09일, 화 11:54 a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3973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341
acuhealingdk.com
www.koramtour.net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744
www.minsolaw.com
www.GoldenHourAcu.com/
www.easybeautysalon.com/
www.umiwinterpark.com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448
www.RegalRealtyOrlando.com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ohmynews.com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www.saegilchurch.net
get FireFox
https://kornorms.korean.go.kr/m/m_exampleList.do
http://loanword.cs.pusan.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