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21년 7월 29일, 목 6:09 am
[한국] 정치
 
'윤석열 지지율 1위'의 숨은 방정식
[엄경영의 정치읽기] ARS 여론조사와 옐로저널리즘의 합작품

(서울=오마이뉴스) 엄경영 기자 = 의외의 여론조사가 두 개나 한꺼번에 발표됐다. 3월 8일 하루 사이 벌어진 일이다.

8일 아침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 여론조사에서 검찰총장 사퇴 후 윤석열 지지율이 수직 상승해 32.4%로 1위에 올랐다는 뉴스였다(tbs 의뢰, 5일 1023명 대상, 표본오차 95% 신뢰수준 ±3.1%p). 그동안 1위를 굳게 지켰던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4.1%를 획득해 2위로 밀렸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민주당) 대표는 14.9%였다.

같은 날 정오 무렵엔 리얼미터 여론조사가 발표됐다. 윤 전 총장 지지율은 28.3%를 기록해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이 지사 22.4%, 이 대표 13.8% 순으로 나타났다(문화일보 의뢰, 6~7일 1000명 대상, 표본오차 95% 신뢰수준 ±3.1%p).

윤 전 총장 지지율 상승 이슈는 8일과 9일 온라인을 후끈하게 달궜다. 9일엔 다수 종이신문이 윤 전 총장 지지율 상승 소식을 전했다. 그런데 주의할 점이 있다.

대선 지지율 7%→32.4%로 껑충… '별의 순간' 잡은 윤석열. 8일 <세계일보> 온라인판 기사 제목이다. 윤 전 총장 지지율이 7%에서 32.4%로 크게 상승했다는 얘기다. 기사에 인용된 수치 7%는 코리아리서치 여론조사 결과다(4개기관 공동의뢰, 2월 22~24일 1007명 대상, 표본오차 95% 신뢰수준 ±3.1%p).

하지만 KSOI와 코리아리서치 평면 비교는 성립되기 어렵다. KSOI는 무선 ARS 100%로 이뤄졌고 응답률은 6.1%에 그쳤다. 코리아리서치는 무선전화면접 100%로 이뤄졌고 응답률은 30.1%에 달했다. 조사방식이 전혀 다른 두 개의 여론조사를 억지로 가져다 비교한 것이다.

7% → 32.4% 껑충? 이건 왜곡... ARS 여론조사의 특성

이런 기본적인 문제 외에도 근본적으로 ARS 여론조사의 특성을 이해할 필요가 있다.

ARS여론조사는 노출빈도에 민감하게 반응한다. 화제가 되는 뉴스는 커뮤니티, 블로그,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으로 급속히 재확산된다. 온라인과 소셜미디어 노출 횟수가 가파르게 늘어나는 것이다. ARS여론조사는 미리 녹음된 음성을 듣고 버튼을 눌러 응답하는 방식이다. 짧은 시간에 응답하다 보면 많이 들은 듯한, 익숙한 인물을 선택할 가능성이 커진다. 응답률 5% 내외의 ARS여론조사에선 노출빈도와 비슷한 흐름을 보여주는 사례가 있다.


▲ 섬트렌드(https://some.co.kr/analysis/compare, 이재명-윤석열 언급량 추이(검색기간, 2020.12.08.~2021.03.07), 검색일 2021.3.8. ⓒ 썸트렌드 갈무리

위 그래프는 빅데이터 플랫폼 '썸트렌드'가 분석한 3개월간 '이재명-윤석열 언급량 추이'다. 윤 전 총장은 지난해 12월 소셜미디어와 온라인(인스타그램·블로그·뉴스·트위터)에서 언급량이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이재명 지사를 2~3배 차이로 앞섰다. 윤 전 총장이 법원에서 거푸 추미애 전 법무부장관에 승리하면서 소셜미디어와 온라인에서 주목도가 높아졌기 때문이다.

윤 전 총장 지지율 30% 첫 돌파는 이 시기에 나왔다. 리얼미터 여론조사에서 윤 전 총장 지지율이 30.4%로 1위를 차지한 것이다(YTN 의뢰, 1월 1~2일 1000명 대상, 표본오차 95% 신뢰수준 ±3.1%p). 리얼미터 여론조사는 유무선 ARS 방식으로 이뤄졌고, 응답률은 5.2%를 기록했다.

윤 전 총장 소셜미디어와 온라인 노출빈도는 1월과 2월엔 소강상태를 보였다. 추 전 장관이 사퇴하고 문재인 대통령이 신년사, 신년회견 등에서 정부 여당과 검찰 갈등을 완화했기 때문이다. 이 시기에 발표됐던 ARS 여론조사에선 이 지사가 윤 전 총장을 다시 역전했다. 윤 전 총장 지지율은 10∼20% 전후까지 하락했다.

최근 윤 전 총장의 노출빈도는 정부 여당 중대범죄수사청 추진 강력 비판 → 대구 방문 → 전격 사퇴 과정을 밟으며 수직 상승했다. 그리고 8일 발표된 두 개의 ARS 여론조사는 이 지사보다 2배 가까이 늘어난 윤 전 총장 소셜미디어·온라인 언급량을 그대로 반영한 것이다.

옐로저널리즘이 ARS 여론조사를 활용하는 법

'윤석열 전 총장 지지율 30% 돌파'는 언론에겐 좋은 먹잇감이다. 윤 전 총장은 반문재인(반문)을 대표한다. 언론은 문 대통령 대 윤 전 총장 구도를 즐긴다. 언론은 종종 윤 전 총장을 통해 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을 공격한다. 특히 윤 전 총장이 1위 이 지사를 추월한 여론조사 결과는 '꿩 먹고 알 먹기'에 가깝다. 진영간 대립구도가 심화하면서 윤 전 총장 지지율을 다룬 뉴스는 클릭수가 압도적으로 늘어나기 마련이다. 덩달아 여권을 공격할 수 있는 부수효과도 누릴 수 있다.

지난 1월 3일 발표된 리얼미터 여론조사는 윤 전 총장이 처음으로 30%를 돌파했기 때문에 큰 화제가 됐다. 새해 연휴 마지막 날은 윤 전 총장 뉴스 천하였다. 수백 개 언론사에서 동정, 분석, 전망 기사들이 쏟아져 나왔다. 그리고 소셜미디어와 온라인에서 확대 재생산됐다. 새해 첫 출근일인 4일에도 종이신문들에서 주요뉴스로 다뤘다. <중앙일보> 2면, <세계일보> 4면, <국민일보> 5면, <서울경제> <한국경제> 6면 등에서 윤 총장 지지율을 조명했다.


▲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지지율 상승을 1면 주요기사로 배치한 동아일보, 조선일보(왼쪽부터, 3월 9일치). ⓒ 동아일보, 조선일보PDF

8일 ARS여론조사도 1월과 같은 장면으로 되풀이되고 있다. 이날 발표된 두 개의 여론조사는 온종일 소셜미디어와 온라인에서 확대 재생산됐다. 9일 대부분의 종이신문들은 1면 사이드 톱(Top) 등으로 윤 전 총장 지지율을 조명했다. <동아일보> <조선일보> 등은 윤 전 총장 등장으로 대선구도가 혼전에 빠져들었다고 크게 부각했다. '윤 전 총장-이 지사-이 대표 3파전' '여야 지지율 혼전' 등의 제목이 등장했다. 여론조사 방법에 따른 특성을 살펴보지 않는 이들에겐 대선구도의 지각변동으로 읽힐만한 뉴스들이다.

언론에 의한 노출도 상승 → 노출도 상승으로 인해 여론조사(주로 ARS) 결과 상승 → 언론에 의한 여론조사 결과 재활용 패턴이 반복되는 양상이다.

지금까지 종이신문과 지상파 방송은 지지율 조사 등에서 ARS여론조사를 꺼리는 경향이 있었다. 하지만 최근엔 이런 관행도 조금씩 무뎌지고 있다. ARS여론조사를 정기적으로 실시했던 YTN, tbs, 종편 외에 지상파 지방방송, 8일 문화일보 사례와 같이 종이신문들로 확대 양상을 보이고 있다. 또 ARS여론조사를 실시하는 않는 종이신문, 방송들도 유리한 조사결과의 선택적 활용도를 높이고 있다. '윤석열 1위'는 옐로저널리즘(yellow journalism)과 ARS여론조사의 합작품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본보 제휴 <오마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려짐: 2021년 3월 19일, 금 6:06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3973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13</a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4</a
acuhealingdk.com
www.koramtour.net
https://www.lotteplaza.com/
www.minsolaw.com
www.GoldenHourAcu.com/
www.easybeautysalon.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5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448
www.RegalRealtyOrlando.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6</a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744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341
www.umiwinterpark.com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ohmynews.com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www.saegilchurch.net
get FireFox
https://kornorms.korean.go.kr/m/m_exampleList.do
http://loanword.cs.pusan.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