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23년 3월 22일, 수 1:32 am
[플로리다] 플로리다 지역소식
 
'좋은' 식품점이 있는 동네, 주택값도 오른다
트레이더 조 인근 주택값 최고치… 알디 인근 주택값 가장 크게 올라


▲ 동네 식품점이 미국인들이 선호하는 체인점이라면 주택 가치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 사진은 플로리다주 올랜도시 닥터필립스 동네에 있는 트레이더 조 전경. ⓒ 코리아위클리

(올랜도=코리아위클리) 최정희 기자 = 집 가까이에 식품점이 있다면 삶이 한층 편리해진다. 뿐만 아니라 동네 식품점이 미국인들이 선호하는 체인점이라면 주택 가치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

부동산 분석업체인 아톰 데이터 솔루션스(Attom Data Solutions)가 11월에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특미 식품점 트레이더 조(Trader Joe’s)근처의 주택은 평균 98만7923달러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트레이더 조 외에 홀푸드(Whole Foods), 알디(Aldi) 등 세종류 브랜드 식품점을 선택한 다음, 전국 우편번호를 기반으로 실시했다. 이중 트레이더 조가 주택당 평균가격이 가장 높았고, 홀푸드(89만1416달러)가 뒤를 이었다. 알디의 경우 인근 동네 평균 주택 가격이 32만1116달러였다.

알디는 두 식품점에 비해 주변 주택 가격이 비교적 낮았지만, 주택 투자로 따져 가장 좋은 결과가 나왔다. 조사팀이 2017년부터 2022년까지 5년간 주택 가격 상승률을 살펴본 결과, 알디 인근 주택이 58% 상승했고 트레이더 조 주택이 49%, 홀푸드 주택이 45%로 뒤를 이었다. 알디 인근 주택은 투자자가 되팔았을 때 얻은 이익면에서도 54%의 수익률을 기록, 홀푸드(28%), 트레이더 조(25%)보다 훨씬 높았다.

메트로 올랜도에는 윈터 파크와 닥터 필립스 등 두 곳에 트레이더 조가 있다. 올랜도 지역 부동산업자 협회 자료의 10월 조사 기준으로, 이들 지역 우편번호별 평균 판매 가격은 각각 93만 528달러와 73만 7930달러를 기록했다.

한편 플로리다주 최대 그로서리 체인인 퍼블릭스는 조사에 포함되지 않았기 때문에 식품점이 주택가치에 끼치는 영향을 수치로 알 수는 없다. 하지만 올랜도에서 주로 평균 30만불 이하 주택을 팔고 있는 부동산 중개인들은 대부분의 고객들이 퍼블릭스가 가까운지를 묻는다고 전한다.

식품점이 가치 창출을 따지는 것은 일종의 '닭과 달걀 시나리오' 라고 지적하는 사람들도 있다.

홀푸드, 트레이더 조, 알디와 같은 식품점들은 사회 경제학적으로 어느 곳이 그들의 브랜드에 가장 잘 어울리는지를 결정하기 위해 상당한 시장 조사를 한다. 그리고 이들 식품점은 동네의 삶의 질을 높일 뿐만 아니라 주택 가치까지 높이는 경향이 있다.

이같은 이유로 신선한 식료품을 파는 가게들이 더 가난한 지역에 문을 열어야 한다고 주장하는 이들도 있다. 업소들이 위치를 정할 때 통상 안전과 절도 위험성 등 여러 요소를 고려하겠지만, 지역사회에 변화를 가져다줄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해야 한다는 것이다.

올랜도 시의회 바카리 번스 의원은 "이번 조사 결과에 놀라지 않는다"라면서 이번 연구는 저소득 지역의 빈곤 사이클이 어떻게 지속되는지를 드러낸다고 지적했다. 신선한 과일, 채소, 식료품에 대한 접근이 제한되고, 다른 유형의 산업으로부터도 투자를 받지 못해 계속 낙후 상태에서 벗어나지 못한다는 것이다.

한편 트레이더 조는 플로리다에서 네이플스에 첫 문을 연 뒤 현재 22개 지역(시)에 상점을 두고 있다. 지역 주민들은 트레이더 조가 지역에 들어온다는 소식이 들리면 반색한다. 상점은 와인과 맥주, 시그니처 상품, 농산물, 유제품 뿐 아니라 일반 마켓에서 유통하지 않는 이색 제품들을 양호한 가격에 판매한다.

최근 <탬파베이타임스>에는 클리어워터 지역에 트레이더 조가 입점하길 간절히 바라는 소비자 칼럼이 실렸다. '디어 트레이더 조스'로 시작하는 코믹한 편지 형식의 글은 "지역 주민들은 녹두가 있는 간식과자, 채식 요거트 소스 차지키, 그리스 요거트 딥 등 특미 식품을 맛보기를 간절히 원한다"라는 희망을 전했다.


▲ 동네 식품점이 미국인들이 선호하는 체인점이라면 주택 가치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 사진은 플로리다주 탬파시 사우스 데일마브리 선상에 있는 홀푸드 전경. ⓒ 코리아위클리

 
 

올려짐: 2022년 12월 27일, 화 3:20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https://backtokorea.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7229</a
https://www.geumsan.go.kr/kr/
https://crosscountrymortgage.com/joseph-kim/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4</a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798</a
https://www.sushininjafl.com/
www.acuhealu.com
https://www.lotteplaza.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766
www.minsolaw.com
www.GoldenHourAcu.com/
www.easybeautysalon.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5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448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6003</a
www.RegalRealtyOrlando.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6</a
https://nykoreanbbqchicken.com/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3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0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1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296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295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297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2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ohmynews.com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www.saegilchurch.net
get FireFox
https://kornorms.korean.go.kr/m/m_exampleList.do
http://loanword.cs.pusan.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