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22년 9월 28일, 수 5:28 am
[미국/국제] 국제
 
미국인 평화봉사단원 고문-살해된 채 발견
이라크 주민들 "이라크 이미지만 나쁘게 할 뿐" 분노

(올랜도) 김명곤 기자 = 이라크 반군에 의해 인질로 잡혀 있던 2명의 미국인을 포함한 4명의 기독교 평화봉사단원들중 한 명이 머리와 가슴에 총을 맞아 숨진채로 버려진 사실이 지난 11일 밝혀졌다.


▲ 생전의 탐 폭스(Team Peacermaker 웹사이트 제공)

사망한 미국인은 버지니아 클리어 브룩 출신의 탐 폭스(54)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폭스는 죽기전에 고문까지 받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로써 폭스는 이라크전 개전이래 이라크에서 인질로 잡혀 살해된 다섯번째의 민간인 희생자가 되었다.

AP 통신은 지난 11일 나머지 한 명의 미국인과 2명의 캐나다인들에 대한 근황은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라크 내무장관 팔라흐 알 모하메다위는 폭스의 시체는 양손이 묶이고 머리와 가슴에 총을 맞은채로 발견되었으며, 몸과 머리의 여러 부위에 상처가 나 있었다고 발표했다. 폭스의 시체가 발견된 장소는 수니파와 시아파가 섞여 살며 폭력이 난무하는 바그다드 다우디 지역의 한 철로변이었다.

"정치적인 진전과정 저해, 이라크 이미지 나쁘게 할 뿐"

한편 지난 11월 26일 이래 자취를 감춘 이슬람 극렬단체 '정의의 검 여단'은 자신들이 4명의 평화봉사단 멤버들을 인질로 잡고 있다고 주장해 왔다. 4명의 인질들 가운데 이번에 사망한 폭스를 제외한 3명은 지난 2월 28일 아랍의 알자지라 방송에 모습이 공개되기도 했다.

폭스를 만난적이 있는 인권운동가 히샘 사라바티는 "우리는 그들에게 인질의 석방하도록 요구해 왔다"면서 "평화적인 목적을 위해 일하는 사람들에 대한 이같은 행위는 팔레스타인인들과 이라크인들 모두에게 해악을 주고 있다"고 분노를 표현했다.

폭스의 시체가 발견된 지역의 한 이라크 주민은 AP 통신에 "이는 테러리스트들의 행위에 다름없다"면서 "이들의 행위는 이라크의 정치적인 진전과정을 저해하고 이라크에 대한 이미지만 나쁘게 할 뿐"이라고 말했다. 웨스트 뱅크 지역의 많은 팔레스타인 주민들도 한동안 평화봉사단의 일원으로 그곳에 머문적이 있던 폭스의 살해소식에 슬픔을 표시했다.


▲ 생전의 탐 폭스(빨간 모자 우측)가 평화운동을 벌이고 있는 장면. (Team Peacermaker 웹사이트 제공)

시카고에 본거지를 둔 기독교 평화봉사단도 성명을 통해 "우리는 영혼의 빛을 비추고 모든 압제에 대해 반대해 왔던 탐 폭스를 잃은 데 대해 슬픔을 표한다"고 밝혔다.

미국의 이라크 침공이후 현재까지 최소한 250명의 외국인들이 인질로 붙잡혔으며, 이들중 4명의 미국 민간인들을 포함한 40명이 살해당했다.

악화되고 있는 종파분쟁, 내외신 기자들 연이어 총격 사망

한편, 이라크 정국이 종파분쟁으로 치닫고 있는 가운데 내외신 기자들에 대한 폭력행위가 늘어나고 사망 기자들이 속출하고 있다.

크리스천 사이언스 모니터 여기자인 질 캐롤은 지난 1월 7일 압치된 이후 현재까지 생사여부가 밝혀지지 않은채 실종자로 분류되어 있다. 그녀는 그동안 아랍의 3개 텔레비젼 방송에 모습이 드러난 바 있다. 납치범들은 이라크에 있는 모든 여성 수감자들이 석방되지 않으면 캐롤을 죽이겠다고 위협해 왔다.

크리스천 사이언스 모니터는 지난 8일 이라크 텔레비전 방송들을 통해 "질 캐롤기자의 석방을 도와달라"고 이라크인들에게 호소했다.

이 와중에 미국이 지원하고 있는 '이라키야' (Iraqiya) 미디어 네트워크의 한 기자는 지난 11일 출근길에 총을 맞아 사망했다. 그는 지난달 바그다드 북부 시아파 성지에서 종파분쟁으로 인한 폭탄사고가 일어난 이후 사망한 다섯번째 기자가 되었으며, 미국의 이라크 침공이래 살해된 11번째 이라크 기자가 되었다.

현재 이라키야 네트워크는 시아파 주도의 이라크 정부에 의해 운영되고 있으며, 수니파는 이라키야 네트워크가 수니파에 대해 왜곡된 보도를 하고 있다고 주장해 왔다.

이틀전에는 수니파와 연계된 바그다드 텔레비전 앵커가 모술지역의 한 시인을 인터뷰하기 위해 차를 몰고 가다 총격을 당해 사망했다. 2월 22일에도 수니파이자 알 아라비아 기자인 애트와 바제트라는 기자가 동료들과 함께 사라졌다 하루만에 모두가 사마라 근처에서 시체로 발견되었다.
 
 

올려짐: 2006년 3월 11일, 토 9:42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6524</a
https://www.geumsan.go.kr/kr/
https://www.wellgousa.com/films/alienoid
https://crosscountrymortgage.com/joseph-kim/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https://nykoreanbbqchicken.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4</a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798</a
www.acuhealu.com
https://www.lotteplaza.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766
www.minsolaw.com
www.GoldenHourAcu.com/
www.easybeautysalon.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5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448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6003</a
www.RegalRealtyOrlando.com
https://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4926</a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3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0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1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296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295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297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5072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ohmynews.com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www.saegilchurch.net
get FireFox
https://kornorms.korean.go.kr/m/m_exampleList.do
http://loanword.cs.pusan.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