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타 변종, 플로리다 34개 카운티로 확산... 새 코로나 환자도 35% 증가 [print]

[코로나 브리핑 제51회] 주 전체 델타 환자 280명… 보건국, 백신 접종률 격감 크게 우려


▲ 코로나19 변종보다 더 치명적이고 전염성이 강한 델타 변종이 플로리다 전역에 번지고 있다. 사진은 여행객들로 붐비는 올랜도국제공항 실내 모습. ⓒ 코리아위클리

(올랜도=코리아위클리) 김명곤 기자 = 원래의 코로나19 변종보다 더 치명적이고 전염성이 강한 델타 변종이 플로리다 전역에 번지고 있으며, 이에 따라 새 코로나19 감염자도 증가하고 있어 주의가 요망된다.

새로 발표된 플로리다주 보건국 보고서에 따르면, 7월 2일 현재 전체 67개 카운티 가운데 34개 카운티에 델타 변종이 번져 전체 델타 환자가 280명으로 늘었다. 감염자 중에는 4세 미만의 어린이가 포함되어 있다.

특히 메트로 마이애미(브라워드, 팜비치, 마이애미-데이드 카운티) 환자가 82명으로 전체 델타 감염자의 30%를 차지하고 있다.

플로리다주의 변종 환자는 영국에서 처음 발견된 ‘알파 변종’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지만, 당국자들은 전염성이 강한 델타 변종이 언제든 플로리다 전체를 휩쓸 가능성이 있다고 경고한다.

지금까지 플로리다에서 4명이 델타 변이 바이러스로 사망했고, 5명이 병원에 입원했다. 그러나 델타로 식별된 것 외에 좋류를 알 수 없는 90개의 사례가 더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가운데 또다른 변종이 나올 수 있다는 얘기다.

델타 변종의 확산과 더불어 플로리다주는 7월 1일 주말에 새 코로나 환자가 35% 증가했다. 6월 17일까지 일주일간 1만629명, 6월 24일까지 1만1873명의 새 환자가 각각 발생했다. 이후 1일까지 일주일간 1만5978명의 신규 환자가 발생, 매일 2천명 이상의 환자를 냈다.


▲ <폭스30 뉴스>가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기존 바이러스보다 위험하다는 사실에 대해 보도하고 있다. ⓒ < FOX30 News >

양성률 5.2%로 '껑충'... 젊은층 환자 크게 늘어

코로나19 테스트를 받은 사람들 가운데 양성률도 3.8%에서 5.2%로 크게 상승했다.

주정부 보고서에 따르면 2일에도 5.2%의 양성률이 나왔다. 이는 그 전주의 3.8%에서 크게 증가한 것이다. 공중 보건 전문가들은 코로나19 양성률이 5% 미만일 때 통제 가능한 것으로 간주된다고 말한다. 하지만 플로리다는 양성률이 종종 5%를 초과했다.

문제는 코로나 환자수가 증가하는데도 마스크를 벗는 플로리다 주민들은 오히려 증가하고 있다는 것.

론 드샌티스 주지사는 7월 1일자로 플로리다 주내의 모든 코로나19 긴급명령과 관련한 공중 보건 규제를 중단했다. 따라서 주 보건당국은 예방접종을 받지 않은 사람들이 연휴 동안 경계를 늦추지 않을까 우려하고 있다.

주 보건국 보고 자료에 따르면, 6월 25일부터 7월 1일까지 새로 발생한 코로나19 환자들은 30세에서 39세 사이의 연령대에서 주로 발생했다. 그러나 전체 플로리다 인구 가운데 가장 많은 감염 연령대는 여전히 20세에서 29세 사이의 청년층이 차지하고 있다.

매일 코로나19 발생 상황을 보고해온 플로리다 보건당국은 6월 4일 이후로 주간으로 코로나 정보를 보고하고 있다.

실시간 인구 증감 보고 사이트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7월 6일 현재 플로리다에서 발생한 코로나19환자는 총 238만298명에 사망자는 3만7985명에 이른다. 미국 전체적으로는 3460만명의 환자에 62만1300명의 사망자를 기록하고 있다.

"백신 접종자, 변종 감염 확률 크게 낮아"

플로리다주 보건당국은 예방접종이 계속 급격히 감소하고 있는 데 대해 우려를 표하고 있다. 가령 7월 1일까지 일주일 동안 접종자는 24만8721명이었는데, 이는 그 이전 주 31만5013명보다 6만6000명이 떨어진 수치다.

5일 현재 플로리다 주민들의 54.2%가 적어도 1회 접종을 받았는데, 이는 전주보다 1% 늘어난 수치다. 플로리다 주민의 46.4%만이 백신접종을 완료한 상태다. 미국 전체적으로는 54.9%가 1차 접종을 마쳤고, 47.4%가 2차 접종까지 완료했다.

이런 가운데 주 보건 당국은 보관 중인 840만회분을 기한 내에 사용하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

당국은 일단 3종류의 백신 접종자는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될 확률이 여전히 높으며(70%~90%대), 사망률도 크게 낮아진다(특히 60세 이상)는 전문가들의 보고서를 소개하며 접종을 독려하고 있다.

한편 플로리다 일부 호텔은 코로나 백신 접종 주사를 제공하여 당국의 접종률 제고 노력에 협조하고 있다.


▲ <폭스30 뉴스>가 현재 접종되고 있는 모더나, 화이자, 존슨앤드존슨 백신이 델타 변종의 감염을 막는데 효휼적이라는 내용을 전하고 있다. ⓒ < FOX30 News >


올려짐: 2021년 7월 06일, 화 11:35 am
평가: 0.00/5.00 [0]


Powered by phpBB 2.0.13 © 2001, 2005 phpBB Group
Copyright © 2004 The Korea Weekly of Florida, All Rights Reserved.